손정의 일본 소프트뱅크그룹 회장이 25일 정기주총에서 중국 전자상거래 기업 알리바바그룹의 이사회에서 물러난다고 밝혔다. 손 회장은 2005년부터 15년 동안 알리바바의 이사회에서 활동해왔다. 마윈 알리바바 창업주도 2007년부터 맡아왔던 소프트뱅크그룹의 이사직에서 이날 물러났다. 손 회장은 2000년 마윈 창업주를 잠깐 만난 직후 투자를 결정했고, 이는 손 회장의 투자 포트폴리오 중 최고 성공작으로 꼽힌다. 코로나19 여파로 대규모 투자 손실을 본 소프트뱅크는 알리바바 지분을 매각해 숨통을 트기도 했다.

이고운 기자 ccat@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