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유가는 17일(현지시간) 사흘 만에 하락했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7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전날보다 배럴당 1.1%(0.42달러) 떨어진 37.96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런던 ICE 선물거래소의 8월물 브렌트유는 오후 3시19분 현재 배럴당 0.66%(0.27달러) 하락한 40.69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미국의 지난주 원유재고가 역대 최고 수준으로 늘어 2주 연속 증가세를 기록했다는 소식이 유가의 발목을 잡았다.

국제 금값은 소폭 내렸다.

이날 뉴욕상품거래소에서 8월 인도분 금은 전날보다 온스당 0.05%(0.90달러) 내린 1,735.60달러를 기록했다.

국제유가, 재고 부담에 하락…WTI 1.1%↓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