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의 모바일 메신저 플랫폼인 왓츠앱과 결제서비스 업체 페이팔이 인도네시아 최대 스타트업인 고젝에 투자했다고 로이터통신이 3일 보도했다.

로이터는 이들 두 회사의 투자액은 공개되지 않았으나 "유의미한 규모"로 알려졌다고 전했다.

인도네시아 최대 스타트업으로 평가받는 고젝은 2010년 차량 공유, 호출 서비스부터 시작해 온라인 결제와 함께 식품이나 서비스 주문도 가능한 원스톱 앱으로 사업영역을 확장해왔다.

동남아시아에서는 그랩(Grab)과 함께 양대 승차 공유업체로 통한다.

로이터는 기존 투자자인 텐센트 홀딩스와 구글도 고젝에 추가 투자했다면서 아마존과 고젝의 투자 협상은 결렬된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인니 고젝이 뭐길래…페이스북·페이팔 잇따라 투자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