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리핀에서 25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84명 더 나오고 사망자도 3명 추가되는 등 코로나19 확산세가 이어졌다.

일간 필리핀 스타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필리핀 보건부는 이날 84명이 코로나19에 새로 감염돼 누적 확진자가 636명으로 늘었다고 밝혔다.

또 3명이 목숨을 잃어 누적 사망자는 38명으로 증가했다.

필리핀 코로나19 확진 84명 증가…자가격리 어긴 상원의원 뭇매

이런 가운데 감기 증상으로 자가 격리 중이던 아킬리누 피멘텔 상원의원이 지난 24일 저녁 임신 중인 아내를 데리고 병원에 간 뒤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사실이 알려지면서 비난 여론이 일고 있다.

"의료진과 환자에게 코로나19를 전파할 위험이 있는데도 무책임하고 이기적으로 행동했다"는 글이 소셜미디어(SNS)에 쇄도하고 있다고 현지 언론은 전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