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토내 발생 0명…누적 기준 확진 8만1천8명, 사망 3천255명
중국 코로나19 신규 확진 41명…사흘째 역유입 환자만

중국 본토의 20일 하루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41명이었으나 모두 외국에서 입국한 사람들이었다.

이로써 본토에서 발생한 환자는 사흘째 0명이었다.

중국 국가위생건강위원회는 지난 20일 하루 동안 중국 본토의 코로나19 신규 확진환자는 41명이고 신규 사망자는 7명이었다고 21일 밝혔다.

신규 확진자는 모두 해외에서 입국한 역유입 사례였다.

지역별로 보면 수도 베이징이 14명으로 가장 많고 상하이 9명, 광둥(廣東)성 7명, 푸젠(福建)성 4명 등 순이다.

역유입 환자는 지난 18일 34명, 19일 39명 등 지속적으로 늘고 있다.

역유입 누적 확진자는 269명이다.

신규 사망자는 모두 후베이(湖北)성에서 나왔다.

중국 본토의 누적 확진 환자는 8만1천8명이고 사망자는 3천255명이다.

한편 중국 본토 외에 홍콩에서는 누적 확진자가 256명으로 늘었으며 마카오는 17명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