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베트남에서 만든 이른바 '손 씻기 노래'와 춤이 인기몰이하고 있다.

16일 현지 언론과 외신에 따르면 베트남 가수인 에릭과 민은 지난달 말 애니메이션을 가미한 노래 '코로나19를 질투한다'(Ghen Co Vy)를 유튜브에 올렸다.

에릭 등의 2017년 히트곡인 '질투'(Ghen)를 개사한 이 노래는 개인 위생관리와 사회적 거리 두기의 중요성 등을 표현했고, 특히 코로나19 퇴치를 위해 손을 꼼꼼하게 씻어야 한다는 부분을 후렴으로 강조했다.

베트남발 코로나19 예방 '손 씻기 노래' 인기몰이

'손 씻기 노래'(Washing Hand Song)라는 별명이 붙은 이 곡은 작사가인 칵흥이 베트남 보건부 산하 직업환경보건연구원과 협력해 가사를 현실에 맞게 바꿨다.

이 노래는 소셜미디어(SNS)를 통해 빠른 속도로 확산했고, 미국 HBO 방송의 심야 인기 프로그램인 '라스트 위크 투나잇 위드 존 올리버'에 소개되면서 지금까지 1천735만회 이상의 조회 수를 기록했다.

또 베트남의 유명 댄서인 꽝당이 이 노래에 손을 꼼꼼하게 씻는 듯한 코믹한 안무를 만들어 유튜브에 올렸고, 중국의 인기 SNS인 '틱톡'(TikTok)에 '#ghencovychallenge'라는 해시태그(#)로 패러디 영상이 잇달아 등장하며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이어 지난 11일에는 미국의 한 인디밴드가 이 곡에 미국의 현실을 반영해 만든 뮤직비디오 '손 씻기 노래'를 유튜브에 올려 새로운 인기몰이에 들어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