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 코로나19 확진자 12명 늘어…이탈리아·이란 여행자 다수

영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총 35명으로 늘었다고 영국 보건당국이 1일(현지시간) 밝혔다.

BBC 방송 등 영국 언론에 따르면 영국 정부의 최고의료책임관(CMO)인 크리스 위티 박사는 하루 사이 확진자가 12명이 늘어 총 35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새로 확진된 사람들 중에 절반인 6명은 최근 이탈리아를 여행한 것으로 확인됐고, 다른 2명은 이란에 다녀온 것으로 파악됐다.

다른 3명은 이미 확진된 다른 환자에 의해 감염된 것으로 조사됐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