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하이 기업, 나노기술 활용해 개발…최대 20번 사용 가능
"마스크 부족한 중국의 '코로나19 전쟁'에 기여할 것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마스크 품귀 사태를 빚고 있는 중국에서 여러 차례 재사용할 수 있는 N95 규격 마스크가 개발됐다.

25일 문회보(文匯報), 차이나데일리, CGTN(中國國際電視台) 등 중국 언론 매체에 따르면 상하이(上海)시의 한 아동복 전문 회사가 나노기술을 활용해 재사용 가능한 N95 마스크를 처음으로 개발했다.
중국, 재사용 가능한 N95 마스크 첫 개발…"코로나19 대응 도움"

N95 마스크는 미세입자를 95%까지 걸러낼 수 있는, 의료용 방역 마스크를 의미한다.

상하이시 주천(朱晨) 아동복이 개발한 N95 마스크는 최대 20번까지 재사용할 수 있어, 코로나19 대응에 큰 도움을 줄 것이라고 중국 언론매체들은 전했다.

이 마스크는 나노기술을 활용해 물에 끓이거나 알코올 또는 소독제로 소독을 하면 여러 차례 사용을 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이 마스크는 공기는 잘 통하지만, 물에 대한 저항력이 매우 강하다고 중국 언론 매체들은 보도했다.

중국의 언론 매체들은 다음 주 내로 신형 마스크가 생산될 것으로 기대하면서, 하루 생산량이 수만개에 달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 마스크는 의료용 보호 마스크에 대한 중국 국가 기준을 통과했다.

주천 아동복은 1994년에 설립된 아동복 전문회사다.

이 회사는 2003년 사스(SARSㆍ중증급성호흡기증후군) 사태 때에도 마스크를 생산해 전염병 확산을 막는데 기여한 바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