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에너지기구 "올해 1분기 43만5천배럴 감소 예상"
"코로나19 확산으로 석유 수요 10여년만에 첫 감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10년만에 국제 석유 수요가 감소할 것으로 전망됐다고 AFP통신이 전했다.

국제에너지기구(IEA)는 "올해 1분기 석유 수요가 작년 같은 기간에 견줘 43만5천배럴 감소할 것으로 예상되며, 이는 10여년 전 세계 경제위기에 수요가 떨어진 이래 첫 분기 수요 감소다"라고 13일(현지시간) 발표했다.

IEA는 2월 석유시장 보고서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와 중국 내 광범위한 경제 활동 중단으로 전 세계 석유 수요가 타격을 받았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