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대중 관세 인하에 호응한 조치…다음 조치 양국 무역 정세 따라 결정"
중, 750억 달러 규모 美제품 관세 인하…"양국관계 안정 차원"

중국이 750억 달러 규모의 미국산 제품에 부과했던 관세를 인하할 것이라고 6일 발표했다.

중국 국무원 관세세칙위원회는 오는 14일 오후 1시 1분부터 지난해 9월 1일 750억 달러 규모의 미국산 제품에 부과한 관세를 인하한다고 밝혔다.

발표에 따르면, 기존에 관세가 10% 부과되던 제품은 5%, 기존 관세가 5%였던 제품은 2.5%로 각각 인하된다.

중국 당국은 "이번 조치가 미중관계의 건강하고 안정적인 발전을 위한 것"이라고 관세 인하 배경을 설명했다.

이어 "중국은 양국이 (무역)합의를 존중해 양국 간 합의 내용을 실현해 가기를 희망한다"면서 "이를 통해 양국 무역 발전과 세계 경제 성장을 촉진하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관세세칙위는 이날 기자문답 형식으로 이번 조치에 관해 설명했다.

관세세칙위는 이번 조치의 배경에 관해 묻자 "미국은 지난달 16일 지난해 9월 1일부로 1천200억 달러 규모의 중국산 제품에 부과한 관세를 15%에서 7.5%로 절반 인하했다"면서 "우리도 이에 발맞춰 관세를 조정했다"고 답했다.

또 향후 관세 조정 계획에 관련해서는 "양국 무역 정세 변화에 따라 다음 단계의 조정이 있을 것"이라며 "중국은 미국과 함께 최종적으로 모든 관세를 취소하는 방향으로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중, 750억 달러 규모 美제품 관세 인하…"양국관계 안정 차원"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