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31일(현지시간)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종은 관계이며 김 위원장이 약속을 지킬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고 로이터통신이 보도했다.

김 위원장은 김 위원장이 예고했던 '선물'이 꽃병이길 희망한다고 거듭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