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대통령

트럼프 대통령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7일(현지시간)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에게 빨리 행동에 나서 합의를 이뤄야 한다며 ‘곧 보자’는 트윗을 올렸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트윗에서 “나는 당신이 있어야 할 곳에 데려다줄 수 있는 유일한 사람”이라며 “당신은 빨리 행동해야 하며 합의를 이뤄야 한다. 곧 보자!”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북한이 조 바이든 전 부통령을 ‘미친개’라 비난했다는 케이블TV 진행자 그레이엄 레저의 트윗을 끌어다 자신의 의견을 밝히는 형식으로 트윗을 올렸다. 트럼프 대통령은 “위원장님, 조 바이든은 졸리고 아주 느릴 수는 있지만 ‘미친개’는 아니다. 그는 사실상 그보다는 낫다”며 김정은에 대한 언급으로 넘어갔다.
트럼프 대통령 트윗

트럼프 대통령 트윗

트럼프 대통령은 한·미가 연합공중훈련 연기를 발표한 직후 트윗을 올렸다. 시기를 특정한 건 아니지만 ‘곧 보자’는 언급도 추가, 3차 미·북 정상회담도 시사했다.

워싱턴=주용석 특파원 hohobo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