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국가의 에어버스 불법보조금 지급 문제 삼아
美, 8조8000억원 규모 EU 제품에 징벌적 관세 부과

미국 정부가 유럽 항공기 제조사인 에어버스에 대한 불법보조금을 문제 삼아 75억 달러(약 8조8천억원) 규모의 유럽연합(EU) 회원국 제품에 대해 18일(현지시간) 관세를 부과했다.

AFP를 비롯한 외신 보도에 따르면 미국 정부는 당초 예정대로 이날 EU에서 수입되는 에어버스 항공기에는 10%, 와인·위스키·치즈 등을 포함한 농산물과 공산품에는 25%의 징벌적 관세를 부과했다.

앞서 세계무역기구(WTO)는 지난 14일 분쟁 해결기구(DSB) 특별 회의를 열고 EU가 에어버스에 불법보조금을 지급했다고 최종적인 판정을 내려 미국이 EU 제품에 징벌적 관세를 부과할 수 있는 근거를 제공했다.

EU 회원국 당국자들은 관세부과 계획을 취소할 것을 촉구했지만 미국 정부는 받아들이지 않았다.

미국의 이 같은 조치에 대해 브뤼노 르메르 프랑스 재정경제부 장관은 보복 조처에 나설 수 있다고 경고, 미국과 EU 간 무역갈등이 고조되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