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 CEO 전격 경질하고 임시지도체제 구성

프랑스의 자동차기업 르노가 티에리 볼로레 현 최고경영자(CEO)를 경질하고 클로틸드 델보스 최고재무책임자(CFO)를 임시 CEO로 선임했다고 11일(현지시간) 발표했다.

르노는 이날 긴급 이사회를 소집해 논의한 끝에 볼로레를 경질하고 새 CEO의 인선이 마무리될 때까지 델보스에게 경영 책임을 맡겼다고 밝혔다.

볼로레는 르노의 CEO에 선임된지 10개월 만에 전격 경질됐다.

그의 경질은 일본에서 기소돼 재판이 진행되고 있는 카를로스 곤 전 회장 겸 CEO의 잔재를 청산하는 작업의 일환으로, 1·2대 주주인 프랑스 정부와 일본의 닛산차가 볼로레의 사퇴를 압박해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