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월 상품 수출 2.6% 증가…대미 교역은 9% 감소
미중 갈등 속 中 8월 수출 소폭 증가…美와 교역 줄어

미·중 무역 전쟁이 이어지는 와중에도 중국의 지난달 수출이 소폭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미국과 교역액은 줄어들어 향후 중국 경제에 적지 않는 부담이 될 것으로 보인다.

8일 신화통신에 따르면 중국 해관은 중국의 8월 상품 수출이 전년 동월 대비 2.6% 증가했고 수입은 2.6% 줄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지난달 무역 흑자는 2천396억위안으로 전년 동월보다 41.8% 증가했다.

중국의 전체 교역액은 올해 들어 8월까지 3.6% 늘었고 이 기간 무역 흑자는 46% 증가했다.

유럽연합(EU)은 중국의 최대 교역국으로 지난 8월에 1년 전보다 9.7% 증가한 3조1천500억 위안, 아세안은 11.7% 늘어난 2조7천400억 위안이었다.

반면 미국은 9% 줄어 2조4천200억 위안에 그쳤다.

올해 들어 8월까지 중국의 일대일로(一帶一路:육상·해상 실크로드) 국가들과 교역액은 5조8천300억 위안으로 전년 동기 대비 9.9% 늘어 중국 전체 교역량의 29%를 차지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