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리 왕자, 매건 마크리 (사진=방송캡처)

해리 왕자, 매건 마크리 (사진=방송캡처)

영국의 해리(34) 왕자와 메건 마클(37) 왕자비가 6일(현지시간) 영국 왕위계승 서열 7위가 될 건강한 아들을 출산했다.

로이터 통신과 BBC 등 영국 언론에 따르면 버킹엄궁은 "서식스 공작 부인이 오늘 아침 5시 26분에 체중 3.2㎏의 사내아이를 출산했다"고 발표했다. 서식스 공작 부인은 해리왕자(서식스 공작)의 부인인 메건 마클의 공식 칭호다.

해리 왕자는 이날 오후 윈저성에서 성명을 내고 "메건과 내가 매우 건강한 사내 아이를 오늘 이른 아침 출산했다는 소식을 알려드리게 되어 기쁘다"면서 "산모와 아이는 매우 건강하다"고 말했다.

해리 왕자는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의 둘째 손자로 지난해 미국의 배우 출신인 마클과 결혼했다. 해리 부부가 이날 출산한 아들은 찰스 왕세자와 윌리엄 왕세손, 윌리엄 왕세손의 세 자녀와 해리 왕자에 이어 영국의 왕위계승 서열 7위다.

CNN은 해리 왕자 부부의 아기는 영국 왕실 최초의 혼혈 아이로, 영국 연방 국가들과 영국 사회 모두에 중요한 이정표가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