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미국 노동부는 지난주 신규 실업수당 청구 건수가 19만6천 건으로 전주보다 8천 건 감소했다고 11일(현지시간) 밝혔다.

전문가들의 예상치 21만 건을 밑도는 수준으로, 1969년 10월 이후로 약 50년 만의 최저치다.

실업수당 청구 건수가 감소했다는 것은 그만큼 고용 사정이 개선됐다는 의미다.

4주 평균 실업수당 청구 건수는 20만7천 건을 기록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