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AP

사진=AP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6일(현지시간) 러시아 스캔들 특검 수사 결론과 관련 "뮬러 보고서는 훌륭했고 이보다 더 좋을 수 없었다"며 만족감을 드러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의회에서 공화당 상원 의원들과 오찬 회동에 앞서 기자들과 만나 이 같이 말했다. 그는 최종 보고서 결론에 대해 "'사법 방해는 없었다, 공모는 없었다'"고 말했다.

앞서 로버트 뮬러 특검은 지난 22일 수사를 마치고 미 법무부에 보고서를 제출했다. 윌리엄 바 법무장관은 이를 요약하고 이틀 뒤 미 의회에 보냈다.

여기에는 2016년 대선 당시 트럼프 캠프와 러시아 간 공모 사실을 찾지 못했고, 수사 과정에서 불거진 사법 방해 의혹에 대해서는 유무죄 결론을 내리지 않았다는 내용이 담겼다.

트럼프 대통령은 민주당 일각에서 탄핵이 거론되는 데 따른 대응을 묻자 "나는 그들이 탄핵을 얘기하고 있다고 생각하지 않는다"고 일축했다.

이어 "우리는 지금까지 가졌던 것 중 가장 훌륭한 경제를 갖고 있고 믿을 수 없을 정도로 상태가 좋다"면서 "우리는 너무 잘 하고 있다, 아마도 이런 번영의 시간을 가져본 적이 없었을 것"이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또 그동안 일어났던 일에 대해 "수치"라며 "우리나라가 다시는 이런 일이 일어나도록 허용해선 안 된다고 믿는다"고 강조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