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스 혁명 기념일(바스티유의 날) 행사가 14일(현지시간) 파리에서 열렸다. 프랑스 혁명 기념일은 루이 16세의 폭정에 분노한 파리 시민들이 1789년 7월14일 바스티유 감옥을 습격해 대혁명이 시작된 것을 기념하는 날이다. 파리 시민들이 쏘아 올린 불꽃이 에펠탑 주변 밤하늘을 수놓고 있다.

AFP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