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26일(현지시간) "6월12일 북미정상회담이 바뀌지 않았다"고 말했다고 로이터와 AFP 통신이 보도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또 북미정상회담을 위한 논의가 "아주 아주 잘 진행돼 왔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의 이 같은 언급은 6·12 북미정상회담 재추진을 공식화한 것으로 풀이된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