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탈리아가 13일(현지시간) 80억 유로의 단기 국채 발행에 성공했다.

이탈리아 재무부는 이날 입찰을 통해 만기 364일짜리 국채 80억 유로 어치를 2.767%의 금리에 발행했다고 밝혔다.

낙찰 금리는 1개월 전 입찰 당시의 2.697%보다 소폭 올랐지만, 응찰 규모가 발행물량의 1.69배로 1개월 전의 1.55배보다 많았다.

니콜라스 스피로 스피로소버린스트래티지 이사는 블룸버그 통신에 "수요가 많았고 차입금리는 지난달에 비해 크게 변하지 않았다"며 "여러 요인을 고려할 때 이번 입찰 결과는 나쁘지 않다"라고 평가했다.

이날 채권 유통시장에서는 오후 4시 17분(로마 시간) 현재 10년 만기 이탈리아 국채금리가 전 거래일과 같은 5.90%를 유지했다.

독일 국채와의 스프레드(금리 차이)도 전날과 같은 449.4 베이시스 포인트를 지켰다.

(베를린연합뉴스) 박창욱 특파원 pcw@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