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주문자상표부착생산(OEM) 방식 美휴대폰 시장점유율(24.9%) 1위

미국 시장조사기관 컴스코어는 구글의 스마트폰 운영체제(OS) 안드로이드가 처음으로 리서치인모션(RIM)의 블랙베리를 제치고 미국 시장 점유율 1위가 됐다고 7일(현지시간) 밝혔다.

이 조사기관에 따르면 안드로이드는 지난 1월 미국 스마트폰 OS시장의 1위(31.2%)로 올라섰고 RIM의 블랙베리는 2위(30.4%)로 내려 앉았다.

이어 애플이 24.7%로 3위, 마이크로소프트(MS)가 8.0%로 4위, 팜(Palm)이 3.2%로 5위를 기록했다.

이번 조사에 따르면 구글은 지난해 10월 시장 점유율에 비해 7.7%p 상승하며 1위를 차지했고 애플은 0.1%p만 상승, 나머지 OS는 하락세를 보였다.

이 조사기관에 따르면 지난 1월 미국내 스마트폰 사용자는 6580만명에 이른다. 이는 지난해 10월 대비 8%p 상승한 것이다.

컴스코어는 이와 함께, 3만명 이상의 미국 휴대폰 사용자를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삼성전자가 지난 1월 24.9%의 시장 점유율로 주문자상표부착생산(OEM) 방식의 미국 내 휴대폰 단말기 시장 점유율 1위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어 가 20.8%로 2위, 모토로라가 16.5%로 3위, RIM이 8.6%로 4위, 애플은7.0%로 5위를 차지했다.

특히 지난해 10월 시장 점유율 대비 삼성전자는 0.7%p, 애플은 0.6%p 상승해 이들 제조사만 점유율 상승세를 이었다.

한경닷컴 김동훈 기자 dhk@hankyu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