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이트너, 中 유학시절 은사 만나

중국 베이징대를 방문한 티모시 가이트너 미국 재무장관(오른쪽)이 1일 베이징대 유학 시절 은사인 보민씨와 찍은 옛 사진을 들어보이며 미소짓고 있다. 가이트너 장관은 미 포드재단의 아시아 담당자로 일한 아버지의 주선으로 대학 시절 여름방학 때 두 차례 베이징대에서 중국어를 배웠다.



/베이징AP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