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의 억만장자 투자가 조지 소로스가 파라마운트로부터 드림웍스 영화 라이브러리를 9억달러에 매입한다.

파라마운트의 모회사인 비아콤은 17일 드림웍스 영화 라이브러리가 보유하고 있는 59개 작품이 소로스측으로 넘어간다고 밝혔다. 소로스가 확보한 영화에는 '글레디에이터'와 '아메리칸 뷰티' 및 '라이언 일병 구하기' 등이 포함돼 있다.

소로스는 향후 5년간 드림웍스 라이브러리 배급권을 독점하게 된다. 그러나 파라마운트측은 음반 발매권 등은 그대로 유지한다. 월가에선 최근 침체에 빠진 할리우드 쪽에 생기를 불어넣어주기 위해 드림웍스 라이브러리를 인수한 것이 아니냐는 관측도 나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