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중 일본의 완전실업률(계절조정치)은 5.2%로전달과 같은 수준을 유지했다고 니혼게이자이 신문이 31일 총무성 발표를인용, 보도했다.

완전실업자수는 전년 동기대비 27만명 늘어난 375만명으로 13개월 연속 증가했다.

완전실업자 가운데 근무처의 인원정리나 도산 등에 따른 "타율"실업자는 121만명, "자율" 실업자는 104만명이었다.

[한국경제]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