압두라만 와히드 인도네시아 대통령은 국민협의회(MPR)가 추진중인 대통령 탄핵절차를 보이콧하겠다고 밝혔다.

와히드 대통령은 전국에 방영된 TV연설을 통해 MPR가 특별총회 소집을 통해 23일 자신을 소환, 해명청취 절차를 진행키로 한 것과 관련, "불법적인 총회에는 출석하지 않겠다"고 말해 MPR의 탄핵절차를 무시하겠다는 입장을 표명했다.

와히드 대통령은 또한 자신을 반대하는 정파들을 향해 타협안에 합의할 것을 촉구했다.

(자카르타 AP=연합뉴스) shpark@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