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등어 정어리같은 기름 많은 등푸른 생선을 먹으면 전립선암 위험이 절반으로 줄어든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스웨덴 카롤린스카 의과대학의 역학.영양학 교수 알리자 볼크 박사는 영국 의학전문지 랜싯 최신호에서 등푸른 생선을 1주일에 두세 번 정도 먹는 사람은 전혀 먹지 않는 사람에 비해 전립선암 발병률이 50%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볼크 박사는 6천2백72명을 대상으로 30년에 걸쳐 실시된 역학조사에서 이같은 사실이 밝혀졌다고 말했다.

그는 기름,특히 오메가3 지방산이 많은 생선일수록 적게 먹어도 같은 효과를 거둘 수 있다고 강조했다.

오메가3 지방산은 정어리같은 기름 많은 등푸른 생선에 많이 함유돼 있다.

송대섭 기자 dsso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