콩이 여성에게는 유방암,남성에게는 뇌손상,유아에게는 기형의 위험을 증가시킬 수 있다고 영국 옵서버지가 13일 보도했다.

이 신문은 미국 식품의약청(FDA) 과학자들이 지난해 FDA가 콩이 심장병 위험을 감소시킨다는 결정을 내린 데 대한 내부 항의서한을 통해 28개의 연구결과들이 콩의 독성효과를 밝혀냈음을 경고했다고 전했다.

항의서한을 작성한 과학자들중 한 명인 대니얼 도어지는 콩에 들어있는 ''이소플라본스''라는 화학물질이 여성호르몬인 에스트로겐과 비슷한 효과를 낸다고 지적했다.

이 물질은 콜레스테롤을 방지하는 데 도움이 되지만 동물의 경우에는 태아의 성 발달 변화,갑상선 이상 등의 건강문제를 초래할 수 있다는 것이다.

파리=강혜구 특파원 hyeku@coom.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