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룸버그통신은 24일 오는 7월29-8월3일 필라델피아에서 열리는 공화당 전당대회(대통령후보선출)를 위해 정치헌금을 낸 주요 기업들중 AT&T가 1백만달러로 가장많고 이어 마이크로소프트가 50만달러. 다임러크라이슬러,스미스클라인비첨 필립모리스가 각각 25만달러라고 보도했다.

특히 마이크로소프트는 민주당 전당대회용으로도 50만달러 기부했다고 블룸버그는 보도했다.

[한국경제]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