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의 뉴욕경찰은 11일 월스트리트의 뉴욕증권거래소(NYSE) 인근 빌딩
앞에서 수제 폭탄이 터지는 사건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폭탄은 이날 새벽 4시 40분께(현지 시간) 뉴욕증권거래소에서 3백m 가량
떨어진 바클레이즈 은행 소유의 한 빌딩 모퉁이에서 터졌으며 1명이 가벼운
부상을 입고 병원에 후송됐다고 경찰은 전했다.

폭탄이 설치된 곳은 정확히 확인되지 않고 있으나 현장에 있던 한 휴지통이
완전히 박살났으며 인근 빌딩의 창문 유리들이 많이 깨졌다.

목격자들은 폭탄이 강력한 것이었으며 사건 현장에서 작업복을 착용한 40세
가량의 남자를 보았다고 전했다.

현장에는 미 연방수사국(FBI) 지원 요원들이 파견돼 뉴욕 경찰과 함께
용의자를 추적중이라고 경찰 관계자는 말했다.

뉴욕증시는 정상대로 열렸다.


( 한 국 경 제 신 문 2000년 2월 12일자 ).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