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탈리아정부는 8일 실비오 베를루스코니 이탈리아총리가 자신의 방대한
언론기업에서 손을 떼고 6개월동안 계속돼온 그의 정치적 역할에 대한
논쟁을 끝내기 위한 계획안을 발표했다.

정치인들의 기업에 대한 영향력을 줄이는 것을 목적으로 한 이 계획이
통과되면 주요사업체를 갖고 있는 모든 정치인들에게 적용되게 되며 언론
재벌인 베를루스코니 총리가 직면하고 있는 문제를 해소하는데 도움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 계획은 주요 사업체를 갖고 있거나 언론사업을 하고 있는 내각 각료들은
그들의 사업자산과 일정한 거리를 유지하기 위한 세부계획을 작성, 감독
기관에 제출토록 하고 있다.

3명의 법학자가 기초한 3백쪽에 달하는 이 계획안은 이탈리아 상원에서
심의를 거쳐야 한다.

(한국경제신문 1994년 10월 10일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