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산 41승 노장 웹, 2년 만에 LPGA투어 출전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에서 41승을 올린 노장 카리 웹(호주)이 2년 만에 LPGA투어 대회에 나선다.

웹은 오는 28일(한국시간)부터 나흘 동안 미국 플로리다주 보카러톤에서 열리는 게인브리지 LPGA(총상금 200만 달러)에 출전한다고 대회 주최 측이 22일 밝혔다.

그동안 꾸준히 LPGA투어 대회에 출전하던 웹은 작년에는 한차례도 LPGA투어에 나서지 않았다.

가장 최근 출전 대회는 2020년 11월 펠리컨 챔피언십이다.

올해 48세인 웹은 전성기에 안니카 소렌스탐(스웨덴)의 가장 강력한 라이벌이었다.

그는 메이저대회에서만 7승을 거뒀다.

게인브리지 LPGA는 올해 열리는 첫 풀필드 대회다.

시즌 개막전 힐튼 그랜드 베케이션 토너먼트 오브 챔피언스는 최근 2년 이내 투어 대회 우승자 29명만 출전했다.

넬리 코다(미국), 리디아 고(뉴질랜드), 박인비(34), 하타오카 나사, 유카 사소(이상 일본), 대니엘 강(미국), 브룩 헨더슨(캐나다) 등 힐튼 그랜드 베케이션 토너먼트 오브 챔피언스에 출전한 스타 선수 대부분이 게인브리지 LPGA에 출전한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