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리안-박채윤-한진선 '시상식 기다리며 브이~"[포토]



[엑스포츠뉴스 영암, 김한준 기자] 2일 전남 사우스링스 영암 카일필립스 코스(파72·6,532야드)에서 열린 '크리스 F&C 제43회 KLPGA 챔피언십' 최종 라운드 경기, 박현경이 버디 4개, 보기 2개를 기록 최종합계 10언더파 278타를 기록하며 대회 2연패를 달성했다.

김리안 박채윤 한진선이 시상식을 기다리며 포즈를 취하고 있다.

kowel@xportsnews.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