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안 특급'' 박찬호(28.LA 다저스)가 메이저리그 개막전에서 올시즌 첫승을 올렸다.

박찬호는 3일(한국시간) 새벽 5시13분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밀워키브루어스와의 시즌 개막전에서 선발투수로 등판, 7이닝동안 5안타, 3사사구, 7삼진으로 무실점을 기록했다.

7회까지 무실점으로 밀워키 강타선을 1-0으로 막은 박찬호는 8회초 마이크 패터스에게 공을 넘겼으며 다저스는 9회 밀워키의 마지막 공격을 잘 막아 개막전 첫 승리를 거두었다.

[한경닷컴 뉴스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