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경 마켓PRO 텔레그램을 구독하시면 프리미엄 투자 콘텐츠를 보다 편리하게 볼 수 있습니다.
[마켓PRO]Today's Pick: SK하이닉스, 크래프톤, 한솔로지스틱스
※Today's Pick은 매일아침 여의도 애널리스트들이 발간한 종목분석 보고서 중 투자의견 및 목표주가가 변경된 종목을 위주로 한국경제 기자들이 핵심 내용을 간추려 전달합니다.

🗽당신이 잠든 사이

다우 33596.34(-1.03%)
나스닥 11014.89(-2.00%)
S&P500 3941.26(-1.44%)

미 국채 10년물 연 3.5310%(-1.89%)
WTI 74.25달러(-3.48%)
달러인덱스 105.56(0.26%)

👀주목할 만한 보고서
📉목표주가 : 12만2000원11만3000원(하향) / 현재주가 : 8만1000원
투자의견 : 매수(유지) / 한국투자증권


[체크 포인트]
=SK하이닉스의 목표 주가를 11만3000원으로 기존 대비 7% 하향. 목표 주가는 12MF S 89,978원에 목표 PBR1.25배를 적용해 구했음.
=12MF BPS는 22년 4 분기 적자 전환과 23년 적자 폭 확대로 낮아진 기업 실적을 반영하여 하향 조정. 목표 PBR 1.25배는 사파이어 래피즈 출시로 서버 DRAM 수요 증가 기대감이 확대된 22년 초의 PBR.
=현재 주가는 산업과 기업의 리스크가 이미 반영. 23년 메모리 공급사들이 적극적으로 공급 조절에 나서고 있는 점도 긍정적. 23년 실적 전망 하향 조정이 아직 완료되지 않았지만 실적에 대한 기대감이 이미 낮은 점을 감안하면 추가 주가 하락의 가능성은 낮아
=단, 22년 연말까지는 고객사들의 재고 조정이 이 어지면서 반도체 업황 개선의 시그널을 보기는 어려울 것. 4분기까지는 22년 수요 감소와 주가 하락을 이끌었던 중국 제로 코로나 정책이나 원/달러 환율 상승 등 매크로 불확실성도 아직은 완전히 해소되지 않았음
-"협동 로봇으로 글로벌 로봇시장 개척"
📉목표주가 : 30만원25만원(하향) / 현재주가 : 18만원
투자의견 : 매수(유지) /


[체크 포인트]
=칼리스토 프로토콜 출시 이후 종합 판단은 고어한 장르에서 근접 방식 타격감을 선호하는 로열 유저 중심의 팬층을 형성했다고 보여지나 공포라는 장르에서 보다 새로운 게임성으로 유저 확장을 가져오기엔 힘든 상황으로 총평. 이에 대중적 관점의 트리플 A급 게임으로 포지셔닝 역시 어렵다는 판단이다. 동 이슈를 감안, 목표주가를 기존 30만원에서 25만원으로 하향 조정.
=칼리스토 프로토콜 초기 분기 판매 105만장과 이후 4년간 판매를 포함한 누적 판매고를 350만장으로 조정하고 IP 레퍼런스 약화를 반영해 23E 타겟 PER을 기존 25배에서 22.5배로 재차 조정. 또한 중국 리오프닝 가능성 확대에 따른 화평정영 매출 감소 여지를 추가 반영.
-"기대되는 AI 영상분석 솔루션"
📋목표주가 : 없음 / 현재주가 : 1만250원
투자의견 : 없음 / IBK투자증권


[체크 포인트]
=씨이랩 3분기 실적은 매출액 44.6억원(+260.9%, yoy), 영업손실 10.2억원(적자전환, yoy) 기록. 전년 동기 대비 Uyuni 어플라이언스가 GPU/서버 단위 납품 구조에 서 데이터센터 단위로 사업규모가 확대되며 전사 매출 성장을 견인함 3분기 말 기준 수주잔고 61억원을 고려하면 4분기 QoQ 성장을 이어갈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되고 신버전 Uyuni Suite가 내년 초 출시될 계획으로 경쟁력이 한층 강화될 것으로 기대됨
=다방면으로 확대 중인 AI영상분석 솔루션, 1) 배송로봇 비도로 운행 데이터: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으로 랩스, 한국로 봇산업진흥원 등과 컨소시엄을 구성, 씨이랩이 올해 연말까지 총괄 진행할 예정으로 30만장의 고품질 학습용 데이터를 구축할 계획 2) 녹조·적조 AI 탐지 솔루션: 과기부 지원사업. 드론 카메라로 수집한 영상 자료 를 가공, 학습 모델링하여 이상현상인 녹조, 적조 발생 가능성 예측에 대한 정확도 향상에 활용될 예정 3) 헬스케어: 와 MOU 체결, AI영상분석 기술을 적용하여 정상세포와 암 세포를 정확히 구분하는 영상인식 알고리즘 개발 예정.
-"4Q 실적 부진은 주가에 기반영"
📋목표주가 : 41만원(유지) / 현재주가 : 28만6500원
투자의견 : 매수(유지) /


[체크 포인트]
=POSCO홀딩스 4분기 영업이익은 5,664억원으로 예상되며 당사 추정치는 컨센서스 대비 낮음 =투자의견 BUY를 유지하며 그 이유는 4분기의 부진한 실적은 주가에 이미 기반영되었고, 중국 철강 공급과잉에 대한 우려는 향후 완화될 것이며, 내년 광양 리튬공장의 완공을 앞두고 그 기대감이 주가에 반영될 것이기 때문.
=철강업종 주가는 당분간 철강 수요 개선 기대감과 실제 업황 사이에서 등락을 시현하겠으나 10월초부터 현재까지 KOSPI 철강업종 주가지수 대비 15%pt 초과 상승한데서 알 수 있듯이 동사는 리튬가치가 주가에 반영되면서 상대적으로 수익률은 업종 평균을 상회할 것으로 예상됨
-"신규 사업향 고객사 확장이 기대된다"
📋목표주가 : 없음 / 현재주가 : 1만500원
투자의견 : 없음 / 신한투자증권


[체크 포인트]
=1995년 설립된 정밀부품, 공작기계 개발,생산 전문기업. 1997년 일본으로 공작기계 정밀부품 수출을 시작하며 기계부품 사업에 진출. 2014년 NOMURA VTC(공작기계업체)를 인수하며 기계부품에서 공작기계 완성품까지 제품 포트폴리오를 갖추었음.
=최근 가격경쟁력과 NOMURA의 브랜드 밸류를 기반으로 북미, 유럽 등으로 진출. 특히 기존 공작기계 사업 외에도 2차전지, 방산 등 신규 업체로 확장중. 2022년 기준 주요 매출 비중은 스위스턴 46.6%, 정밀부품 30.1%, 머시닝센터 15.6%로 예상.
=2023년 매출액 1454억원(+9.2% YoY), 영업이익 182억원(+22.4%, YoY)로 추정. 매출액 증가는 1)고마진 정밀부품 신규고객사향 매출 증가 2)2차전지향 컴팩트머시닝 센터 발주 증가가 이끌 것으로 보임. 2023년 영업이익률은 고마진 사업부 매출액 비중이 증가하며 11.2%로 10%대를 굳건히 지킬 것으로 판단.
📋목표주가 : 없음 / 현재주가 : 2925원
투자의견 : 없음 /


[체크 포인트]
=한솔로지스틱스는 한솔 그룹 계열의 물류 전문업체로 사업부문은 글로벌 물류, 컨테이너 운송, 트럭 운송, W&D (Warehouse & Distribution) 등으로 구분. 매출액 비중은 글로벌 물류가 50~60%를 차지해 가장 크며, 40~50%를 컨테이너 운송, 트럭 운송, W&D 부문이 각각 유사한 비율로 나누어 차지하는 것으로 추정
=글로벌 물류는 해상 및 항공 포워딩과 철도 운송을 포함. 아시아, 미주, 유럽 등 글로벌 네트워크를 활용해 운송 및 보관, 통관에 이르는 국제 물류서비스를 제공. 각 사업부문은 유기적으로 연결되어 내륙 운송부터 글로벌 운송까지 종합 물류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점이 동사의 강점
=캡티브(2자물류, 2PL) 매출액의 경우 부피가 크고 무게가 무거운 종이 제품을 수출 판매하는 가 비중이 가장 크고, 삼성은 의 비중이 가장 높은 것으로 파악. 한솔 및 삼성 그룹이 안정적 매출처인 가운데 3PL 고객의 점진적 증가 추세로 고객군 확장 진행 중
=특히 2차전지 물류 비중 확대에 주목할 필요. 2차전지는 항온·항습이 중요하고 충격에 취약할 수 있다는 특성상 물류 에도 진입장벽이 형성. 동사 매출액 內 2차전지 비중이 지속 확대 중.
-"유통채널, 자체 브랜드를 모두 갖춘 신발 전문가"
📋목표주가 : 없음 / 현재주가 : 3640원
투자의견 : 없음 / IBK투자증권


[체크 포인트]
=국내에선 드물게 신발 사업을 통해 자본시장에 상장한 기업으로 지난 10월 27일 IBK제12호스팩과 합병을 통해 코스닥 시장에 상장 윙스풋은 2007년 북미지역 신발 유통 전문 랜드인 Foot Locker를 국내에 처음으로 들여와 국내 신발 산업의 변화를 이끌어 냈으며 현재는 자체 유통 브랜드인 을 통해 온라인, 오프라인, 홈쇼핑에서 신발 사업을 이어가고 있음
=오랜기간 신발 유통 사업을 통해 확보한 데이터를 활용해 자체 브랜드 제작 에 돌입함. 동사가 기획, 제작, 마케팅, 판매를 진행하고 있는 자체 브랜드인 과 는 유통 전문가에서 진정한 신발 전문가로의 성장을 이끌어줄 핵심 브랜드
=상장을 통해 확보한 자금으로 자체 브랜드 강화 노력을 지속할 것으로 예상되나 아직은 구체적 계획을 확인하기는 어려운 시점으로 당분간 동사의 변화에 주목해 볼 필요성 있다고 판단


박재원 기자 wonderful@hankyu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