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드림플러스
한화 드림플러스가 지난 11월 25일부터 27일까지 2박 3일간 해커톤을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서류 심사를 통해 선발된 10개 팀이 탈중앙 자율조직(DAO), 대체 불가능 토큰(NFT), 게임, 보안 중 1개의 주제를 선택해 2박 3일간 블록체인 웹, 앱 서비스 프로토타입을 개발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해커톤 심사위원으로는 임주영 안랩블록체인 컴퍼니 사업 총괄, 라영균 해시드 심사역, 이현우 쟁글 대표, 변경록 인코딩랩스 대표, 박광성 a41 대표 등 업계 주요인사들이 참여했다.

대상은 게임 분야를 주제로 범용적 크로스체인 게임 플랫폼을 기획한 '웹쓰리몬'이 수상했다.

유상윤 웹쓰리몬 팀장은 "오늘 선보인 프로토타입을 기반으로 오는 1월에는 꼭 게임을 출시할 것"이라며 "각자 NFT로 게임에 참여하고 배틀하는 게임 공간을 만들고 확장해 나가겠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조졍연 드림플러스 강남 센터장은 "블록체인과 웹3에 지속적 관심을 가지고 파트너사와 함께 지원을 이어나갈 것"이라며 "내년에는 더 다양한 웹3 콘텐츠를 제공하겠다"라고 밝혔다.

<블록체인·가상자산(코인) 투자 정보 플랫폼(앱) '블루밍비트'에서 더 많은 소식을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이영민 블루밍비트 기자 20min@bloomingbit.i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