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일(현지시간) 가상자산(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영국 하원 의원들이 이날 가상자산을 금융 상품으로 분류해 제도권에 편입시키는 내용의 법안을 통과시켰다고 발표했다.

이는 지난 7월 발의된 '금융서비스 및 시장법안'(financial services and markets bill)'의 개정안으로 가상자산 관련 내용이 포함됐다.

법안이 최종 통과될 시 운영 라이선스가 없는 가상자산 관련 기업은 당국의 규제를 받게 된다.

앤드류 그리피스(Andrew Griffith) 재무부 및 시 장관은 "법안에 가상자산이 포함되면 재무부가 가상자산 시장 발전에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다"며 "재무부는 가상자산 업계의 이점과 리스크가 프레임워크에 반영되도록 권한을 사용하기 전 업계 및 이해 관계자와 협의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해당 법안은 상원, 왕실의 승인을 거쳐야 최종 통과된다.
英 하원서 가상자산 금융상품 분류 법안 통과…"시장 신속 대응"


<블록체인·가상자산(코인) 투자 정보 플랫폼(앱) '블루밍비트'에서 더 많은 소식을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김정호 블루밍비트 기자 reporter1@bloomingbit.i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