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오플로우, 15억원 규모 자사주 매입…"경영권 강화"
이오플로우 김재진 대표는 경영권을 강화하기 위해 15억 원 규모의 자사주 10만여 주를 매입했다고 6일 밝혔다.

이에 따라 김재진 대표의 보유 주식은 507만6천여 주로 늘었다.

김 대표는 그동안 유동자산 대부분이 담보로 묶여 있어 권리 행사가 어려웠지만, 지난 9월 말 이런 부분이 해소되며 주식 추가 매입이 가능해졌다고 설명했다.

그는 또 "최근 들어 주가 낙폭이 워낙 커 저가 매수의 기회가 되었다"며 "이후에도 추가 매입을 할 수 있도록 다양한 방안을 강구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오플로우는 몸에 부착하는 패치 형태의 인슐린 펌프 '이오패치'를 개발한 업체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