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원무역홀딩스, 이익 체력 개선 기대감에 목표가↑"-현대차
현대차증권은 에 대해 영원무역 주문자상표부착생산(OEM) 부문 수주 볼륨 증가에 따른 이익 체력 개선이 기대된다며 투자의견은 '매수', 목표주가는 8만5000원으로 상향했다.

정혜진 현대차증권 연구원은 18일 "지주사 할인을 감안하더라도 펜데믹 이전 대비 여전히 저평가 구간"이라며 "연결 실적 영원아웃도어 판매 호조가 지속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하반기 이익 추가 개선 가능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영원무역홀딩스는 2분기 연결기준 매출 1조478억원, 영업이익 2293억원으로 깜짝 실적을 기록했다. 영원무역과 영원아웃도어 모두 매출과 이익단 고신장이 지속됐다.

정 연구원은 3분기까지 이어지는 성수기와 양호한 매출 성장을 시현하며 안정적 이익 확보할 것으로 내다봤다.

그는 "상반기 매출 성장 방해 요인이었던 공급망 이슈는 점진 해소, 2분기말 재고 물량 확보된 것으로 파악됨에 따라 하반기 견조한 전방 시장 수요 대응하며 매출 성장세가 회복 가능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차은지 한경닷컴 기자 chachacha@hankyu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