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옥션, 무상증자 권리락 착시효과로 장 초반 '上'
이 무상증자 권리락에 따른 착시효과로 장 초반 상한가를 기록하고 있다.

5일 오전 9시16분 기준 케이옥션은 기준가(8320원) 대비 2480원(29.81%) 상승한 1만8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케이옥션의 주가 급등은 무상증자에 따른 권리락이 반영돼 주가가 낮아 보이는 착시 효과가 발생하자 급격한 상승률을 보인 것으로 풀이된다.

전날 한국거래소 코스닥시장본부는 케이옥션에 대해 이날부터 무상증자에 따른 권리락이 발생한다고 공시했다.

권리락은 신주 배정기준일이 지나 신주인수권 등이 없어진 상황으로 구주주와 새 주주 간 형평을 맞추기 위해 시초 거래가를 일정 기준에 따라 인위적으로 떨어뜨린다.

권리락 시행 이전인 전날 케이옥션은 2만950원에 거래를 마쳤다.

차은지 한경닷컴 기자 chachacha@hankyu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