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밤 美증시서 반도체 기업들 주가 오른 영향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사진=게티이미지뱅크

반도체 대장주인 삼성전자(58,400 +1.74%)SK하이닉스(91,600 +1.55%) 주가가 오르고 있다. 미국 필라델피아 반도체지수가 오르자 투자심리가 개선된 영향으로 보인다.

27일 오전 11시20분 현재 유가증권시장에서 삼성전와 SK하이닉스는 전 거래일 보다 각각 700원(1.06%), 3000원(2.91%) 오른 6만6600원과 10만6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간밤 미국 증시에서 반도체 기업들의 주가가 오르자 투자 수요가 몰리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간밤 미국에서 필라델피아 반도체 지수는 3.87% 상승했다. 엔비디아는 전 거래일 대비 5.16% 올랐고, 마이크론 테크놀로지는 4.02% 상승했다.

대규모 투자계획 발표도 호재로 작용하고 있다. 최근 삼성전자는 향후 5년간 8만명을 신규 채용하는 등 팹리스, 파운드리 분야에 450조원 규모 투자 계획을 발표했다. SK하이닉스도 5만명을 채용하는 등 5년간 반도체와 베터리, 바이오 분야에 약 247조원 가량을 투자한다는 계획을 내놓은 바 있다.

류은혁 한경닷컴 기자 ehryu@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