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랜드가 카지노 영업이 정상화 국면에 돌입하면사 가파른 실적 회복이 기대된다는 증권가 전망에 오름세다.

27일 오전 9시 20분 현재 강원랜드는 전 거래일보다 600원(2.23%) 오른 2만 7,55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날 이화정 NH투자증권 연구원은 "오미크론 확산으로 카지노 영업 차질 불가피했으나, 비카지노 부문은 호조를 보였다"며 "거리두기 완화로 영업 완전 정상화됨에 따라 본격적인 실적 회복세 가시화될 것"이라고 분석했다.

이어 이 연구원은 "2020년 중순 카지노업 재허가 당시 일반 테이블 20대(11%) 및 영업시간 2시간(10%)을 회복하며 영업Capa 확대됐는데, 이에 따른 효과가 비로소 확인될 수 있는 구간"이라고 설명했다.


문형민기자 mhm94@wowtv.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