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무벡스의 LG화학 구미 양극재 공장 스마트 물류 구축 계획도

현대무벡스의 LG화학 구미 양극재 공장 스마트 물류 구축 계획도

현대그룹 계열사 현대무벡스가 2차전지 물류 시장에 진출한다는 소식에 주가가 급등하고 있다.

25일 오전 9시 28분 현대무벡스는 전 거래일 대비 620원(17.29%) 오른 4,240원에 거래되고 있다.

현대무벡스는 LG화학의 구미 양극재 공장 내 자동화 솔루션 구축 공사를 수주했다고 25일 밝혔다. 회사측은 현대무벡스는 LG화학의 신설법인 'LG BCM'과 구미 양극재 공장 내 물류솔루션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

이번 계약에서 현대무벡스는 설계부터 시공까지 전 과정을 일괄 수행하는 '토털 엔지니어링' 방식으로 2025년 6월까지 스마트물류 시스템을 구축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박찬휘기자 pch8477@wowtv.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