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전기차 관련주, 저가매수세 유입에 급등
"테슬라 5% 급등"…국내 2차전지株 나란히 강세

그간 부진을 겪었던 미국의 전기차 관련주들이 급등하면서 이날 국내 2차 전지 관련주에도 힘을 불어넣어 주고 있다.

18일 오전 9시 11분 엘앤에프는 전 거래일 대비 9,700원(4.07%) 오른 24만 8,100원에 거래되고 있다.

같은 시간 에코프로비엠(+2.75%), 천보(+2.63%), LG에너지솔루션(+0.49%) 등도 함께 오르고 있다.

간밤 테슬라 5%, 리비안 10%, 루시드 2% 오르는 등 미국 전기차주가 일제히 강세를 보였다.

미국 경제매체 CNBC는 RJ 스케린지 리비안 최고경영자가 100만 달러 어치 자사주를 매입한 것이 전체 전기차 업종에 호재로 작용했다고 설명했다.

앞서 국내 2차 전지 관련주들은 1분기 호실적을 기록한 바 있다.

엘앤에프는 지난 1분기 매출 5,536억 원, 영업이익 530억 원을 기록하며 영업이익은 전년 대비 흑자 전환에 성공했다.

LG에너지솔루션도 지난 1분기 영업이익이 컨센서스(증권사 전망치)를 58% 웃도는 어닝 서프라이즈를 기록했다.


박찬휘기자 pch8477@wowtv.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