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펌 홀딩스, 1분기 주당순손실 0.19달러...팩트셋 예상 0.46달러 하회

미국 핀테크업체 어펌 홀딩스가 1분기 주당순손실 0.19달러를 기록하며 팩트셋 예상치 0.46달러에 크게 하회한 것으로 나타났다.

13일(현지시간) 바론에 따르면 어펌은 지난 분기 순손실은 전년 동기의 1.23달러에 크게 개선됐고, 매출도 전년 같은 기간에 비해 23% 증가한 3억5480만달러를 기록했다. 월가는 당초 3억4400만달러를 예상해 바론의 매출은 이를 1천만달러 이상 상회했다.

이에 대해 마이클 린포드 최고재무책임자(CFO)는 "우리의 강력한 실적은 변동하는 시장 사황에도 불구하고 매력적인 단위 경제로 성장을 견인할 수 있는 능력을 보여줬다"고 밝혔다.

맥스 레브친 최고경영자(CEO)도 "어펌의 계획은 내년 말가지 조정 기준으로 지속적인 수익성 운영률을 달성하는 것"이라며 "내년 3분기부터는 조정된 운영 비율을 지속적으로 초과하는 수익 창출을 기대해도 좋다"고 말했다.

미즈호 애널리스트들은 어펌에 대한 투자의견으로 "다음 분기의 매우 강력한 결과로 안도의 한숨을 크게 내쉴 것"이라며 '매수'로 유지하며 목표가를 주당 79달러를 유지했다.




대니얼 오기자 danieloh@wowtv.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