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동제약그룹, 반려동물 사업 본격화
그룹은 반려동물 사업 진출을 본격화한다고 10일 밝혔다. 반려동물용 프로바이오틱스 및 관절 건강 영양제 등의 신제품을 출시한다.

대한민국 최초의 국산 유산균 정장제 '비오비타' 개발을 시작으로 70년 가까이 쌓은 프로바이오틱스 분야의 원천기술과 건강기능식품 사업 역량 등을 활용해, 반려동물을 위한 다양한 제품 및 서비스를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이번에 출시한 제품은 일동제약의 반려동물 장 건강용 프로바이오틱스 '일동펫 비오비타' 2종과 반려동물의 관절 건강을 위한 일동바이오사이언스의 '일동펫 더 정직한 보스웰리아' 등 총 3종이다.

일동펫 비오비타는 강아지용과 고양이용이 있다. 유산균 소화균 낙산균 등 총 12종의 유익균을 비롯해 프리바이오틱스 포스트바이오틱스 식이섬유 효모 등 반려동물의 장 건강과 면역을 고려한 원료들이 함유됐다. 일동펫 더 정직한 보스웰리아는 관절 건강을 위한 영양성분인 보스웰리아 추출물, N-아세틸글루코사민, 초록입홍합 분말 등이 들어 있는 제품이다.

일동제약그룹 관계자는 "이번에 출시한 일동펫 시리즈는 사람이 먹을 수 있는 수준을 의미하는 '휴먼 그레이드' 원료를 사용했다"며 "합성 감미료 및 향료, 착색료 등의 식품첨가물을 넣지 않아 반려동물에게 안심하고 먹일 수 있다"고 말했다.

일동제약그룹은 국내 주요 온라인몰과 반려동물용품 매장 등을 중심으로 유통 및 마케팅을 전개할 방침이다.

한민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