맘스터치, 자진 상폐 위해 공개매수 결정 소식에 17%대↑

맘스터치(61,500 0.00%)가 상장폐지를 위해 공개매수를 결정했다는 소식에 주가가 급등하고 있다.

20일 오전 9시23분 기준 맘스터치는 전 거래일 대비 930원(17.88%) 오른 6130원에 거래되고 있다.

앞서 맘스터치는 최대주주인 한국에프앤비홀딩스가 공개매수를 결정했다고 공시했다.

매수 가격은 1주당 6200원이다. 매수 예정 수량은 1608만7172주(발행주식총수의 15.80%)다. 공개매수 기간은 이날부터 내달 15일까지다.

회사 측은 이번 공개매수에 대해 "최대주주 보유주식, 자사주를 제외한 잔여주식 1608만7172주(15.80%) 전부를 취득해 관련 법령이 허용하는 절차와 방법으로 최대한 신속하게 대상회사에 대한 자발적 상장폐지를 하기 위한 목적"이라고 설명했다.

차은지 한경닷컴 기자 chachach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