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천궁-Ⅱ' 4조원대 수출 소식에도 방산주 약세(종합)
한국형 패트리엇으로 불리는 탄도탄 요격미사일 체계인 '천궁-Ⅱ'의 수출 성공에 방산 관련주가 강세를 보이다 하락 전환했다.

17일 유가증권시장에서 LIG넥스원은 전 거래일보다 4.76% 내린 6만8천100원에, 한화시스템은 3.75% 내린 1만6천7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장 초반 LIG넥스원 주가는 전 거래일보다 8.67% 오른 7만7천700원까지, 한화시스템은 전 거래일보다 6.05% 오른 1만8천400원까지 올랐다가 고꾸라졌다.

방위사업청은 16일(현지시간) UAE 국방부가 한국의 천궁-Ⅱ(M-SAM2, 중거리 지대공미사일) 획득을 결정함에 따라 국내 방산업체인 LIG넥스원, 한화시스템, 한화디펜스와 UAE TTI사(社) 간 각각 계약이 체결됐다고 밝혔다.

계약 규모는 35억달러(약 4조1천억원) 상당으로, 국산 단일무기 계약 건으로는 최대 규모다.

2012년부터 국방과학연구소(ADD) 주도로 개발돼 국내 방산업체 LIG넥스원이 제작한 천궁-Ⅱ는 탄도탄과 항공기 공격에 동시 대응하기 위해 개발된 중거리·중고도 지대공 요격 무기체계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