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기업들과 회의 예정
온코닉테라퓨틱스, 美 '바이오텍 쇼케이스 2022' 참가

제일약품(24,000 +1.05%)의 자회사 온코닉테라퓨틱스는 내달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리는 '바이오텍 쇼케이스 2022'에 참석한다고 28일 밝혔다.

바이오텍 쇼케이스는 바이오·제약 산업 이벤트 선두 업체인 데미 콜튼과 세계적인 바이오 파트너링 포럼을 개최하는 EBD그룹이 매년 진행하는 대규모 바이오 기술 투자 컨퍼런스다. 다수의 글로벌 제약사들과 투자자들이 참여해 네트워크 구축은 물론 기술이전에 대한 논의가 이뤄진다는 설명이다.

온코닉테라퓨틱스는 이번 쇼케이스에서 글로벌 제약사들과 회의가 예정돼 있다. 주요 후보물질 소개와 함께 기술이전 및 전략적 협력에 대해 논의할 방침이다.

온코닉은 임상 3상으로 가장 앞서있는 후보물질인 'JP-1366'과 후속인 'PARP·Tankyrase' 이중 저해제 'JPI-547'을 중심으로 논의를 진행할 계획이다.

JP-1366은 칼륨경쟁적위산분비억제제(P-CAB) 계열의 역류성 식도염 신약후보물질이다. 기존 프로톤펌프억제제(PPI) 계열의 제품보다 신속한 투약 효과는 물론, 식사와 상관없이 복용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JP-1366은 PPI 계열의 단점을 개선한 차세대 치료제로 글로벌 제약사들이 높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는 설명이다.

온코닉테라퓨틱스 관계자는 "지난 10월에 열린 '바이오 유럽 2021'에서 미팅했던 글로벌 제약사들과도 지속적인 논의가 이뤄지고 있는 상황"이라며 "이번 미팅에서도 신약으로써 가치를 인정받도록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민수 기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