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성엔지니어링' 52주 신고가 경신, NDR 후기: 나는 아직 배고프다



◆ 최근 애널리스트 분석의견
- NDR 후기: 나는 아직 배고프다
11월 30일 신한금융투자의 고영민 애널리스트는 주성엔지니어링(20,800 -7.76%)에 대해 "① 중화권 업체들의 투자확대 기조는 변함없음. 21년 수주증가 흐름은 22년도 지속될 전망. ② Tech-Migration에 따른 보완투자 확대 수혜(M/S↑)가 확인. ③ 반도체 외 분야(태양광) 매출 및 수주가 본격화. 여타 장비사 대비 차별화된 실적 흐름이 기대" 라고 분석했다.

한경로보뉴스

이 기사는 한국경제신문과 금융 AI 전문기업 씽크풀이 공동 개발한 기사 자동생성 알고리즘에 의해 실시간으로 작성된 것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